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청양가족클럽

제목
  행복은 쟁취하는 것- 최영기 목사(휴스턴서울교회)
작성자
  정영섭  Mail to 정영섭
Date : 2013.03.27 02:35, View : 1220 
최영기 목사님(휴스턴서울교회)이 쓰신 칼럼 입니다

우리 교회에는 저를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은 기회만 있으면 주위 사람들에게 저에 대한 불평불만을 털어놓습니다. 얼굴은 바뀌지만 이런 사람들은 제가 처음 부임할 때부터 항상 있었습니다. 처음에는 힘들었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이런 사람들을 고마워하게 되었습니다. 트집잡히지 않기 위하여 자기 관리를 철저하게 하게 되었고, 오해의 여지가 있을 만한 일들을 절대 피하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제가 지난 20년간 큰 실수 없이 목회를 마칠 수 있었던 것은 이런 사람들 덕분입니다. 제 목회에 유익을 준 사람들이지만, 당사자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아픕니다. 담임 목사가 싫어서 주위 사람들에게 불평불만을 털어놓는 교회 생활이 행복할 수 없고, 믿음이 자랄 수 없기 때문입니다.
 
불평을 쏟아놓으면 속이 시원해 질 것 같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불평은 말하면 말할수록 불만감이 더 증폭됩니다. 1960년대에 screaming therapy라는 것이 유행한 적이 있습니다. 인형이나 베개를 자신이 미워하는 상대라고 가정하고 악을 써서 분노를 표출하거나, 주먹으로 때려서 분을 삭이는 상담법입니다. 그러나 분노를 표출할 때 분노가 삭여지기보다 더 커진다는 사실이 발견되면서 더 이상 사용되지 않게 되었습니다.
 
불행한 사람들은 자기 불행의 원인이 남에게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어느 누구도 자신을 행복하게도, 불행하게도 못합니다. 불행이나 행복은 남에게 달린 것이 아니고 자신이 선택하는 것입니다. 행복할 수 있는 이유가 90%라 할지라도 흡족치 못한 10%에 집중하면 불행해지고, 불행할 수 있는 이유가 90%일지라도 10%의 감사할 조건을 찾으면 행복해 집니다.
 
우리가 행복해지기 위하여 사용할 수 있는 도구가 혀입니다. 혀는 영적 측정기이며 영적 조절기입니다. 성령 충만한지, 안 한지를 보려면, 감사의 말을 하며 사는지, 불평의 말을 하며 사는지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감사의 말을 하면 삶이 행복해 지고, 불평의 말을 하면 삶이 불행해 집니다. 사도 바울은 이렇게 권면합니다. “형제자매 여러분, 무엇이든지 참된 것과, 무엇이든지 경건한 것과, 무엇이든지 옳은 것과, 무엇이든 순결한 것과, 무엇이든 사랑스러운 것과, 무엇이든지 명예로운 것과, 또 덕이 되고 칭찬할 만한 것이면, 이 모든 것을 생각하십시오(빌 4:8).”
 
행복은 주어지는 것이 아니고 쟁취하는 것입니다. 행복한 교회 생활을 하고, 행복한 인생을 살기 원한다면 의지적으로 행복한 생각, 행복한 말을 해야 합니다.
정영섭  (2013-3-27 PM 02:37)
행복과 불행이 바로 나에게 달렸있는 것을 알게 됩니다
마음을 날마다 행복으로 가득 채워가는 선택이 우리 앞에 놓여 있습니다.
선택하시고 풍성하게 누리시길 바랍니다
박미경  (2013-3-30 AM 09:37)
저의 영적과제도 불평을 입밖으로 꺼내지 않는 것이에요..
패널티적용이 엄청난 거라 무지 노력하고 있지요^^
저도 모르게 불쑥불쑥 튀어나오는 불평.. 말하다가 헉!!하며 바로 입을 닫았습니다
파수꾼을 백명쯤은 세워햐 할것 같습니다
영적과제가 생기고 난 후 감사가 넘치는 삶으로 ..네 삶이 하나님 보시기에 기뻐하시는 삶으로
변해가길 소망합니다...


오늘 0 , 전체 309 , 14/16 페이지.
 
중국 산동성 청도시 성양구 남탄촌 (이화원 동문 50M)
(266109) 山东省 青岛市 城阳区 南疃村 城阳韩人教会 (悦华园 东门 50M)
(사무실) 8776-8018. 8772-0898 (한국전화) 070-8273-9191 (솔로몬도서관) 8772-0998
Copyright 청양한인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