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청양가족클럽

제목
  전도가 아니고 섬김입니다
작성자
  교회지기 
Date : 2016.11.12 12:06, View : 304 

전도가 아니고 섬김입니다.”

전통적으로 우리 크리스천들이 잘 사용하는 단어 중에 전도(傳道) 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 말은 내가 사는 삶의 방식과 길을 전한다는 의미로 신약 성경에서도 자주 등장하고 있는 성경적인 표현입니다(9:2).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표현이 과연 오늘날 목장을 하고 있는 우리에게도 적당한 표현인가 하는 의문이 가끔 듭니다. 물론 신약 시대에는 전도가 분명했습니다. 당시는 유대인에게나 헬라인에게나 그들이 따르고 있는 도에 비해서 하나님께서 전해주신 다른 도가 있다는 것을 알리는 것에 집중되어 있었기 때문에 이 도를 전하면 되는 상황이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만나는 사람들에게 도를 전했고(전도), 사람들이 모인 곳에 가서 말씀을 선포하며 전도했습니다.

우리 주변에 있는 사람들은 우리가 전하지 않아도 거의 대부분 이 도를 알고 있습니다. 따라서 우리는 그들을 사랑해 주고, 우리의 섬김으로 영향을 미쳐서 그들이 하나님을 알게 되고, 하나님의 사랑 안으로 들어오게 하는 노력이므로 '전도'라는 단어보다는 '섬김'이라는 단어가 더 낫지 않나 싶습니다. 따라서 '내가 전도하고 있는 A' 라는 표현 대신에 '내가 섬기고 있는 A' 라는 표현을 쓰시기 바랍니다. 그럴 때 훨씬 표현도 부드럽고, 그 분은 '전도 대상자'가 아니고 '하나님의 자녀가 되어야 할 분, VIP' 즉 나의 관심의 대상인 분이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섬김의 출발은 목장에 초대하는 것 보다는 친구가 되는 것에서부터 시작해야 하는 것 같습니다. 우리의 목표는 하나님의 사랑을 필요로 하는 그들에게 관심을 가지고 하나님의 사랑을 전해 주는 친구가 되어주는 것이지 그들을 목장식구로 만드는 것이 아닙니다. 물론 점진적으로는 당연히 그 분이 목장에서 한 식구가 되어 사랑을 나누고, 교회로 와서 복음을 듣고, 하나님을 경험하는 것으로 발전되어 가야 하지만, 아직 마음의 준비도 안 된 사람들을 무리하게 목장 식구로 만들려는 욕심이 이렇게 저렇게 상처를 주어서 다시는 목장으로의 초대에 응하고 싶지 않은 마음이 들게 하는 경우가 있는 것 같습니다.

하나님을 모르는 사람에게 관심을 가지고 친절을 베풀며 필요를 채워주고, 그러면서 친구가 되어 주고, 나뿐만 아니라 목장 식구들이 모두 함께 관심을 보이며 친구가 되어 주었을 때, 이런 좋은 사람들이 초대하는 목장에 한번 가 봐야겠다는 생각이 들게 되고, 참석했을 때 이미 다 알고 있는 사람들의 모임이라 부담없이 편안함을 느끼게 되는 것이 가장 좋은 모습인 것 같습니다. (휴스턴서울교회 이수관 목사)

*1127‘vip초청 새생명축제를 앞두고 목장에서 잘 적용했으면 합니다.



오늘 0 , 전체 326 , 7/17 페이지.
번호 제목 조회수 등록일
206 충전과 방전 375 2017. 02. 20
205 초심으로! 277 2017. 02. 11
204 영적인 근육 343 2017. 02. 04
203 설날 목장별 윷놀이 대회 376 2017. 01. 28
202 예이준 헌금 298 2017. 01. 21
201 비밀양식 289 2017. 01. 14
200 2017년도에는 이렇게 살기를 원합니다 309 2017. 01. 07
199 다니엘 금식기도 324 2017. 01. 03
198 예수께서 아기로 태어나신 성탄절을 맞이하여! 316 2016. 12. 24
197 2017년도 중식후원 섬김 285 2016. 12. 17
196 예배시간 지키기 309 2016. 12. 17
195 헌신의 기쁨 326 2016. 12. 04
194 학교 방문 248 2016. 12. 02
193 섬김의 자리에 세워주셨습니다 319 2016. 11. 19
192 전도가 아니고 섬김입니다 304 2016. 11. 12
191 1인 1사역, I WILL... 338 2016. 11. 05
190 컨퍼런스 후기 294 2016. 10. 29
189 샘솟는 목장이 분가합니다. 341 2016. 10. 25
188 주 1회 목장별 새벽기도를 합니다. 393 2016. 10. 16
187 좋은 만남 373 2016. 10. 08
 
중국 산동성 청도시 성양구 남탄촌 (이화원 동문 50M)
(266109) 山东省 青岛市 城阳区 南疃村 城阳韩人教会 (悦华园 东门 50M)
(사무실) 8776-8018. 8772-0898 (한국전화) 070-8273-9191 (솔로몬도서관) 8772-0998
Copyright 청양한인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