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청양가족클럽
제목
  로마서를 읽고
작성자
  이해금  Mail to 이해금
Date : 2019.11.04 09:24, View : 1400 
모든 인류에게 그 지으신 만물을 보고서 하나님을 알도록 하였지만 모든 인류는 하나님을 영화롭게 해드리기는 커녕 창조주 대신 피조물을 숭배하며 사망에 이르는 죄를 지었습니다.죄의 삯은 사망이요 사망 뒤엔 심판이 있습니다.심지어 하나님께 특별 선택받은 유대사람마저도 모두 죄아래 놓였습니다.의인은 없나니 한사람도 없다고 성경에 기록된 그대로 말입니다.율법을 지킨다고?율법이 우리를 구할수 있을가요?율법은 다 지킬수도 없고 지킬수록 하나님앞에서 죄만 더 들어날 뿐이였습니다.그러나 이제는 율법과 상관없이 하나님의 의가 나타났습니다.하나님의 은혜로 그의 독생자 예수 그리스도의 피를 믿기만 하면 우리는 값없이 의롭다는 선고를 받습니다.우리는 자랑할것이 없습니다.우리의 선행으로,우리의 율법 준수로도,그 어떤 덕으로도 우리는 구원에 이르지 못합니다.오직 하나님의 은혜로만 의롭다고 칭함을 받게 되였습니다.예수그리스도의 십자가 보혈로 우리를 사망에서 건지셨습니다.하나님의 자비로 이제 우리 또한 의인이라 칭함을 받게 됬습니다.의인은 오직 믿음으로 살라는 말씀대로 매일의 삶속에 예배가 있고 믿음이 삶속에서 행함으로 나타내며 예수님의 참 제자로 살아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어려운 서신서를 몇줄로 담기에는 어려웠지만 이신칭의ㅡ바울사도님의 전하고자 한 중점 주제만 짤막하게 적어보았습니다.


오늘 0 , 전체 688 , 1/35 페이지.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공지 Notice 10월 23일(토) 다시 듣는 특별새벽기도회 12일차 교회지기 2495 2020. 10. 04
공지 Notice 온라인 헌금이용에 대한 안내   교회지기 2170 2020. 03. 08
공지 Notice 나눔터 이용안내 교회지기 3379 2011. 05. 21
685 순천성문교회 64번째 이야기 나눕니다.   New Articel 이경리 3 2021. 12. 01
684 키르키즈스탄목장 문현규목자 - 변화의 삶 수료 소감문 New Articel 교회지기 5 2021. 12. 01
683 MVP목장 이주만목자 간증문 교회지기 332 2021. 10. 12
682 순천성문교회 63번째 소식입니다.   이경리 543 2021. 07. 16
681 순천성문교회 62번째 소식입니다.   이경리 1230 2021. 04. 20
680 순천성문교회 61번째 소식 함께 나눕니다.   이경리 2051 2021. 01. 19
679 순천성문교회 60번째 이야기   이경리 2593 2020. 10. 16
678 17주년 즈음하여... 교회지기 1805 2020. 09. 29
677 순천성문교회 59번째 소식 나눕니다.   이경리 2078 2020. 07. 26
676 순천성문교회 58번째 이야기   이경리 2310 2020. 04. 21
675 매일성경 QT를 위한 안내 교회지기 2543 2020. 03. 05
674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한 공지사항   정영섭 2103 2020. 02. 25
673 사랑하는 성도님들께! (20200222) 정영섭 1602 2020. 02. 22
672 자연 재앙은 하나님의 진노인가? 정영섭 5647 2020. 02. 14
671 목자 목녀님들에게!(20200211) 정영섭 1486 2020. 02. 11
670 순천성문교회 57번째 이야기 소식입니다.   이경리 1154 2020. 01. 20
669 로마서 통독..  1 김경미 1518 2019. 11. 04
 
중국 산동성 청도시 성양구 (신축중인 청운한국학교 옆의 중국 삼자교회로 들어갈 예정임)
山东省 青岛市 城阳区
Copyright 청양한인교회 All rights reserved.